Matiere Premiere

그라스에서 태어나 7 대에 걸친 조향사 가족 출신인 Aurélien Guichard는 자신의 브랜드 인 Matière Première를 만들기 전에 100 향수를 만들었습니다. 머스크, 샌달우드, 인센스향 혹은 네롤리와 같은 향수의 상징적인 성분을 재해석하여 예상치 못한 면을 드러내 "급진적인" 향을 만들어냅니다.
Matiere Premiere는 재료를 책임감있게 처리하기 위해 느린 향료 방법을 사용하여 재료를 추출합니다. 조향사가 가장 좋아하는 재료인 장미는 조향사이며 직젭 로즈 센티폴리아를 유기농으로 Aurélien Guichard가 재배하는 곳에서 직접 공수되어 추출됩니다.